본문 바로가기

쓰기

조회 수 1320 추천 수 0 댓글 0
Extra Form


KBS1 '동행'

부모에게서 버림받은 두 가출 청소년이 만나 한 가정을 만들었습니다.

지난달 17일 KBS1 '동행'에는 2년전 가출 청소년 쉼터에서 만나 가정을 꾸린 박민제(21) 씨와 여승희(19) 씨의 사연이 소개됐는데요.

아버지의 폭력을 피해 집을 나온 민제 씨와 엄마의 방임을 못참고 도망친 승희 씨는 가족에게 받지 못했던 사랑을 두 아이들에게 채워주며 살아가고 있다고 합니다.

 


아내 승희씨의 궤양성대장염이라는 만성 질환을 앓게 되면서 예정보다 일찍 서둘러 둘째를 낳았습니다.

 


첫째 희재를 자신들처럼 혼자 외롭게 두고 싶지 않았던 것 입니다.

 


 


하지만 이 따뜻한 가족에게도 현실은 매서울정도로 차갑습니다.

초등학교 졸업장 뿐인 민제 씨는 가족들을 부양할 능력이 부족한 상태 입니다. 

때문에 그는 매일 일손이 부족한 곳이 있을 때마다 달려가 일용직 노동일을 도맡아 하고 있습니다.

 


 


일을 하면서도 늘 아이들과 아내 생각 밖에 안 하는 남편. 민제 씨는 "아내랑 아기한테 좀 더 해주고 싶다"며 점심을 삼각김밥으로 때웠습니다.

 


 


막내 희찬이가 잠들 때면 엄마 승희 씨 역시 분주해지기 시작한다. 

아기 분유 값이라도 조금이나마 보태기 위해 그녀는 열심히 상자를 접는다고 합니다.

 


 


한편 일을 마친 민제 씨는 "힘이 남아나지 않다"며 터덜터덜 힘없이 귀가했습니다.

하지만 아내와 통화하던 그는 "집에 가서 밥 해주고 고기 해 줄 힘은 남았다. 안 힘들다, 난 너무 좋다"고 말하며 한 손에 삼겹살을 가득 들고 폴짝폴짝 뛰며 집으로 달려갔습니다.

 


 


민제 씨는 아직 남들보다 조금 부족하고 서투른 가장일지라도 가족을 사랑하는 마음과 책임감이 그 누구보다 넓다고 합니다.

가족으로부터 사랑을 받지 못한 어린 부부지만, 이들은 서로의 모습을 통해 사랑을 나누는 방법을 배우고 있습니다.


19살의 어린 아내 그리고 사랑스러운 두 아이들과 단란한 가정을 꾸린 21살 아빠 앞에 은인이 나타났다.

18일 아이의 엄마 여승희 씨는 "방송 이후 남편이 취직에 성공했다"며 인사이트에 기쁜 소식을 전했다.

KBS1 '동행'에 이들의 사연이 방송된 것은 지난달 17일. 방송 직후 해당 프로그램 게시판에는 '이 가족을 돕고 싶다'는 시청자들의 문의글들이 쏟아졌다.

그중에서도 남편 박민제 씨를 고용하고 싶다는 한 사장님의 글이 제작진의 눈길을 끌었다.

사장님의 도움으로 박민제 씨는 에어컨을 설치 및 철거하는 작업과 수리하는 일을 하게 됐다.

지난달 31일부터 정식 출근을 하게된 민제씨는 "알바도 일용직도 아닌 진짜 직원이다. 얼른 일하고 싶다"며 뛸듯이 기뻐했다.

아내 여승희 씨는 "사장님께서 나중에 남편이 직접 꾸려나갈 수 있도록 기술을 배우는게 좋다고 하셔서 아직은 열심히 배우는 중이다"며 근황을 알렸다.

이어 "방송 이후 아기 용품부터 시작해서 옷이랑 분유, 기저귀 등 아이 키우는데 필요한 물품이나 저희가 먹을 쌀, 직접 담그신 된장 등을 보내주셔서 정말 큰 도움이 됐다"며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을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21살 + 19살 부부
 


 


 

 


`

 


 


 



방송이 후 취업했다는 훈훈하한 소식이 들리고 있네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개드립 게시판의 업로드를 담당할 담당자를 구합니다. 2 티드립 2016.10.18 2348
공지 이제 개드립을 트위터로 바로 받아볼수있습니다. 1 개드립 2013.06.04 122490
공지 개드립게시판 공지 39 개드립 2012.06.21 138149
44423 지식인 질문 했다 심쿵 당함 file 개드립 2016.10.20 267
44422 여대 MT 사진 .jpg 1 file 개드립 2016.10.20 512
44421 주갤럼 소개팅 후기 짤.jpg file 개드립 2016.10.20 388
44420 이유는 없지만 싫어.JPG file 개드립 2016.10.20 251
44419 시대를 잘못 선택한 한 예능 프로그램 file 개드립 2016.10.20 327
44418 아프리카TV 밴쯔도 탈주해서 유튜브 가는듯 file 개드립 2016.10.20 247
44417 뉴스에 나온 평창 홍보영상 오글오글 창피해여 ㅠㅠ file 개드립 2016.10.19 159
44416 너도 나도 이 어플만 있으면 셀기꾼 되는 어플! 6종 셋트 file 개드립 2016.10.19 312
44415 일본에서 도입 되고 있는 자유시점 축구 중계 file 개드립 2016.10.19 233
44414 (스압) 뽕(마약 등)의 종류와 증상 file 개드립 2016.10.19 330
44413 한 사무실의 인공지능 몰래카메라 file 개드립 2016.10.19 234
44412 시도 때도 없는 앞집 훔쳐보기 때문에 블라인드 구매 했어요. file 개드립 2016.10.19 333
44411 일본 열도의 불필요한 물건의 재활용 방법 file 개드립 2016.10.19 280
» 훈훈 - 21살 남편 19살 아내 file 개드립 2016.10.19 1320
44409 친오빠가 휴가나와서 피자를 시켰는데 배달원이 해병대출신 ㅋㅋㅋ file 개드립 2016.10.19 317
44408 신종 화장품 사기 ! file 개드립 2016.10.19 259
44407 배용준 박수진 현시각 긴급 속보 뜸 ㄷ ㄷ 1 file 개드립 2016.10.19 299
44406 이건 불륜이 아닌 하나님이 낳은 기적입니다. file 개드립 2016.10.18 352
44405 일본 방송에서 본 평창 올림픽 진행 상황.jpg file 개드립 2016.10.18 230
44404 아프리카 TV측의 유튜뷰 동시 실시간 송출 금지령 1 file 개드립 2016.10.18 335
44403 사진빨로 유명한 인강강사의 실물사진.jpg file 개드립 2016.10.18 514
44402 4300원짜리 급식.jpg file 개드립 2016.10.18 330
44401 저기요 제가 자다가 귀걸이 잃어버렸거든요?.JPG 1 개드립 2016.10.18 346
44400 위생차에서 나는 악취를 해결하다. 2 개드립 2016.10.01 460
44399 인도인 카레 vs 한국인 김치.jpg 개드립 2016.10.01 455
44398 힐러리와 클로이 개드립 2016.10.01 353
44397 두테르테 "난 히틀러 사촌이다".jpg 개드립 2016.10.01 309
44396 신입생 OT 참석한 일베충 만화.MANHWA 개드립 2016.10.01 423
44395 LOVE....CONQUER....AIDS.jpg 개드립 2016.10.01 292
44394 예쁜 사랑하세요 1 개드립 2016.10.01 343
44393 여우짓하는 여우 개드립 2016.10.01 351
44392 [9mb] 어디가냐 인간 개드립 2016.10.01 284
44391 수용성 개드립 2016.10.01 252
44390 ㅂㄷㅂㄷ...... 개드립 2016.10.01 259
44389 귀여운 모양의 클립 개드립 2016.10.01 269
44388 우리학교 음악대장 1 개드립 2016.10.01 348
44387 순조롭게 수출 중인.jumo 개드립 2016.10.01 323
44386 [오버워치,10mb] 아 갈고리 판정 더럽네 ㅡㅡ 개드립 2016.10.01 232
44385 10/1 정모장소.jpg 개드립 2016.10.01 298
44384 네이버키친 전설의 레시피 개드립 2016.10.01 320
44383 교과서 개소리 원탑 1 개드립 2016.10.01 314
44382 미남의 나라 스웨덴은 여성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개드립 2016.10.01 424
44381 특이점이 온 레고블록 개드립 2016.10.01 290
44380 머머리 희소식 1 개드립 2016.10.01 246
44379 부엉이 키우는 방법 1 개드립 2016.10.01 279
44378 여자친구는 도움이 안됩니다 개드립 2016.09.26 395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976 Next
/ 9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