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조회 수 164 추천 수 0 댓글 0
Extra Form
2.jpg





http://edition.cnn.com/2016/06/23/health/driverless-cars-safety-public-opinion/






도로 위에서는 무슨 일이 벌어질 지 모른다.


도로 위에 위험한 장애물이 발생했을 경우,


예를 들어 앞서 가던 화물차에서 떨어진 화물 같은 거.


그걸 피하기 위해 보행자들로 혼잡한 인도에 돌진하느냐,


아니면 보행자들을 희생시키지 않기 위해 그냥 장애물을 들이박느냐.


이런 양자택일 상황이 벌어질 가능성도 있는 것이다.









사람이 차량을 운전할 때는 사고가 났을 때,


상황 변화가 너무 빨라서 의식적으로 도덕적 선택을 할 시간적 여유가 없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기계는 다르다.


컴퓨터의 정보 처리 속도는 인간하고는 비교가 안 될 정도로 빠르다.


그렇기에 인명 피해를 막을 수 없는 양자택일 상황일 때,


둘 중 하나를 선택하는 게 가능하다.


5.jpg











캘리포니아 대학 심리학 사회행동학부 연구진들이 바로 이 자동 운전 차량의 딜레마에 대한 온라인 설문을 실시했다.


설문은 2015년 6월 ~ 동년 11월까지 실시됐으며, 총 인원은 1,928명이다.










해당 설문의 내용,




1.jpg





자동 운전 차량이 도로를 직진하던 중, 갑자기 보행자 10명이 도로로 뛰쳐 나와다.


차량이 보행자를 피하기 위해 어느 쪽으로 핸들을 돌리던 벽이랑 충돌하는 상황.


그렇다고 이대로 직진하면 보행자들과 충돌을 피할 수 없다.


이럴 때, 자동 운전 차량은 어떻게 대처해야 좋을까.








매우 흥미롭게도 이 설문에 답을 한 응답자들은 모순된 답을 내놨다.


대부분의 응답자들은 10명의 보행자를 살리기 위해


자동 운전 차량이 벽에 충돌하는 게 도덕적으로 옳다는 대답을 내놓은 반면,


만일 그런 선택을 하는 자동차가 있다면 절대로 구입하지 않을 거라고 답한 것이다.







어디까지나 남의 차량일 경우에만, 드라이버를 희생시키는 게 옳다고 답했다는 소리.


내로남불.







현재 자동 운전 차량에 있어서 가장 앞서 나가는 국가는 미국이다.


미국 국가 도로 교통 안전,NHTSA는 올해 7월 자동 운전 차량에 대한 지침을 공표할 예정이다.


자동 운전 차량에 대한 국가 통일 룰을 제정해 보급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의지다.







허나 위의 설문처럼 기계가 내린 합리적인 판단을 소비자가 받아들이지 못 하는 한,


자동 운전 차량의 보급은 생각 이상으로 오래 걸릴 거라는 평가가 많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개드립 게시판의 업로드를 담당할 담당자를 구합니다. 2 티드립 2016.10.18 1458
공지 이제 개드립을 트위터로 바로 받아볼수있습니다. 1 개드립 2013.06.04 121906
공지 개드립게시판 공지 39 개드립 2012.06.21 137586
43487 윾식머장 근황.dc 개드립 2016.07.03 176
43486 오버워치 해봤으면 공감하는 만화 개드립 2016.07.03 115
43485 스토킹하는 여자랑 사귄남성..JPG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개드립 2016.07.03 255
43484 런던 택시기사의 위엄 개드립 2016.07.03 197
43483 서든 2 캐릭터 수영복 모델 발탁.. 개드립 2016.07.03 255
43482 인간 vs 인공지능 최종결과 개드립 2016.07.03 146
43481 AV거장의 면접 개드립 2016.07.03 213
43480 아이디어 쩌는 극장 광고 개드립 2016.07.03 129
43479 스티븐 오그(GTA5 트레버)성우 인터뷰 개드립 2016.07.03 119
43478 러시아 워터파크.gif 개드립 2016.07.03 181
43477 닉값 못하네 개드립 2016.07.03 136
43476 힙통령 장문복 드디어 정식 데뷔 개드립 2016.07.01 225
43475 (오버워치) 진정한 메이코패스 되는법 개드립 2016.07.01 155
43474 앨빈 토플러가 15년전 한국에 던진 보고서 개드립 2016.07.01 169
43473 (오버워치)경쟁전의 기억폭력.JPG 개드립 2016.07.01 126
43472 해골 계란후라이 개드립 2016.07.01 171
43471 이태원 외국인이 노인 폭행 개드립 2016.07.01 172
43470 독한 시어머니 전문 배우 개드립 2016.07.01 181
43469 드디어 그곳까지 도달한 고급시계의 인기.news 개드립 2016.07.01 145
» 자동 운전 차량의 딜레마. 개드립 2016.07.01 164
43467 [시계] 아누비스 43초 컷 개드립 2016.07.01 103
43466 상남자 진상손님 대처법.cafe 개드립 2016.07.01 161
43465 매드 캣 개드립 2016.07.01 130
43464 얼굴바꾸기 어플 대참사.jpg 개드립 2016.07.01 197
43463 오버워치) ???:화물을 미는 라인하르트를 생각하라고! 개드립 2016.07.01 114
43462 총은 기억한다 개드립 2016.07.01 141
43461 곧 올림픽 열리는 브라질 최신근황 개드립 2016.07.01 151
43460 유전자 위엄 개드립 2016.07.01 169
43459 흔한 성진국의 보조배터리 개드립 2016.07.01 323
43458 알바비 보냈어요~ 개드립 2016.07.01 161
43457 영국남자) 한국 워터파크를 처음 가본 크리스 신부님! 개드립 2016.07.01 135
43456 블리자드가 싫어하는 음료수.jpg 개드립 2016.07.01 161
43455 이태리 패션 드레스녀.jpg 개드립 2016.07.01 186
43454 시계] 파라충의 최후 개드립 2016.07.01 102
43453 CJ, 한국 맥도날드 인수 추진 개드립 2016.07.01 131
43452 특이점은_온다.jyp 개드립 2016.07.01 144
43451 여긴 원래 이런덴가보당.. 개드립 2016.07.01 133
43450 만화가와_결혼한_그녀의_취향.jyp 개드립 2016.07.01 268
43449 일본에서 60에서 20세 회춘약 다음달 사람에게 임상실험 시작.jpg 개드립 2016.07.01 177
43448 고급시계) 1vs5 승리하는 영상 개드립 2016.07.01 92
43447 어차피 헤어질거 마지막 한번만 더 하고 개드립 2016.07.01 177
43446 감금플레이를 원하는 아내.jpg 개드립 2016.07.01 242
43445 개그 실패한 아이언맨.jpg 개드립 2016.07.01 156
43444 꿈을 향한 열정 개드립 2016.07.01 110
43443 천조국 군복의 위엄.jpg 개드립 2016.07.01 157
43442 매일 11억씩 쓰는 남자의 소비패턴 .jpg 개드립 2016.07.01 171
Board Pagination Prev 1 ... 25 26 27 28 29 30 31 32 33 34 ... 975 Next
/ 97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