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조회 수 10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그의 미래를 알 수 있든 평가들........................................


20160804094106919_1470306776_0_1.JPEG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전 세계 축구 팬들이 기대를 걸고 있는 선수가 있다. 바로 ‘이승우’다. 올해 18세가 된 이승우는 다가오는 시즌, 더 높이 도약할 준비를 하고 있다. 


그는 아직 청소년 레벨인 후베닐 A팀 소속이지만, 3부리그에 속한 바르셀로나 B팀을 오가며 성인 무대를 경험하고 있는 중이다. 정규 시즌이 시작되면 후베닐 A로 돌아가 실력을 닦은 후 다시 바르셀로나 B팀 진출을 겨냥할 것으로 보인다.


20160804094132212_1470306778_1_1.JPEG

< 헤라르드 로페즈 >


바르셀로나 관계자들 역시 이승우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지난 2일 (현지시각) 스포츠 전문 매체 <바벨>은 바르셀로나 B팀의 감독 헤라르드 로페즈가 이승우를 칭찬했다고 보도했다.


그는 기자회견 자리에서 “이승우는 매우 잠재성이 높은 선수.”라고 극찬하며 “여전히 후베닐 A 소속이며, 발전을 거듭해야할 시기.”라는 충고를 아끼지 않았다. 


20160804094149318_1470306779_2_1.JPEG

< 가브리 가르시아 >


뒤이어 “꾸준히 좋은 모습을 보여준다면, 좋은 기회가 찾아올 것.”이라고 밝혔다.


후베닐 A팀의 감독 가브리 가르시아는 “다가오는 시즌에 맹활약을 펼칠 것이고, 팀에 굉장히 중요한 선수.”라며 이승우에 대해 언급했다.


한편, 이승우는 2016/17 시즌을 앞두고 바르셀로나 B팀에 참여해 몇 차례 경기를 치르고, 골까지 넣으며 좋은 활약을 이어가 자신의 미래가 밝다는 것을 증명했다.


20160804094209933_1470306779_3_1.JPEG


20160804094210202_1470306780_4_1.JPEG


20160804094210318_1470306781_5_1.JPEG


20160804094210485_1470306784_6_1.JPEG


20160804094210608_1470306785_7_1.JPEG


20160804094219420_1470306787_8_1.JPEG


< 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저작권자 (c) 풀빵닷컴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9013 NASA 지구 멸망 시킬 수 있는 소행성, 6년... 2016.08.05 120
39012 곰이 밤에 인사하는 일본어? 2016.08.05 132
39011 17세 남학생과 관계 가진 여교사의 충격 발언 2016.08.04 421
39010 9급 한국사 문제 어렵네요 ㅠㅠ 2016.08.04 92
39009 리환이가 요즘 말버릇이 나빠진 이유 2016.08.04 96
» 이승우에 대한 바르셀로나 관계자들의 평가 2016.08.04 106
39007 탁구 명승부와 탁구 신동 2016.08.03 58
39006 동네 인근 교회에서 무료로 야외 어린이 수영장을 만들어서 자주 이용합니다. 2016.08.03 104
39005 두명의 김여사 2016.08.03 90
39004 무도, 아무말 대잔치 2016.08.03 81
39003 돌로 집을 만드는 할아버지 2016.08.02 71
39002 영국의 안티페미니즘 운동 2016.08.01 118
39001 라이언 킹 실사버전 2016.07.31 123
39000 원룸의 개념~○★ 2016.07.31 117
38999 이거 먹어봤으면 뇐네인증. 2016.07.31 81
38998 예술 수준의 낙타 이발 2016.07.29 60
38997 다시봐도 웃긴 예능 명장면들 2016.07.27 70
38996 (연구) 가장 완벽한 미모를 자랑하는 여자 스타 ... 2016.07.22 129
38995 서로에게 헌신적일 수록 은밀한 문자 더 보낸다. 2016.07.22 79
38994 인도네시아 해양부 장관의 위엄 2016.07.22 91
38993 즐거운 휴가 2016.07.22 47
38992 죽은 개를 뜯어먹는 다른 개 포착 2016.07.22 76
38991 충격적인 화요비 근황 2016.07.22 186
38990 심형탁이 솔로인 이유 2016.07.22 84
38989 각 나라의 아름다운 문화 2016.07.22 66
38988 흔한 출근길 사진 모음 2016.07.22 66
38987 방파제에 올라가지 마라 2016.07.22 74
38986 전신마취 중 의사들 대화 수준 2016.07.22 100
38985 가해자의 처지 2016.07.22 66
38984 충격)최근 일어난 전남 신안 살인(실종) 사건 2016.07.22 133
38983 연예인 학교동기들 2016.07.22 72
38982 짜장면은 오해를 낳고~ 2016.07.22 86
38981 옷 다 벗고 데이트하는 69세 남성과 24세 여성 2016.07.22 3522
38980 김성균 VS 마동석 2016.07.22 85
38979 대만 길거리 음식 비주얼 2016.07.22 125
38978 이민 유혹 받는 이상민 2016.07.22 83
38977 실제 베트남 여자와 맞선 보는 연예인 2016.07.22 211
38976 슈퍼비가 말하는 타블로 2016.07.22 53
38975 강ㄱ범을 병원에 실려가게 만든 강ㄱ 방어 기구... 2016.07.22 106
38974 이완이 부러운 유재석 2016.07.22 47
38973 보디빌더 남성은 심장을 가방에 넣고 다닌다. 2016.07.22 132
38972 인도미녀 스타일의 한국 아이돌 2016.07.22 91
38971 몰라보게 변한 화요비 2016.07.22 82
38970 영어 잘 모르는 존박 2016.07.22 95
38969 네덜란드 자급자족 마을 2016.07.22 76
38968 해외, 아빠들의 황당하고 웃긴 실수 2016.07.22 5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52 Next
/ 85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