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쓰기

조회 수 240 추천 수 0 댓글 0
Extra Form


KBS1 '동행'

부모에게서 버림받은 두 가출 청소년이 만나 한 가정을 만들었습니다.

지난달 17일 KBS1 '동행'에는 2년전 가출 청소년 쉼터에서 만나 가정을 꾸린 박민제(21) 씨와 여승희(19) 씨의 사연이 소개됐는데요.

아버지의 폭력을 피해 집을 나온 민제 씨와 엄마의 방임을 못참고 도망친 승희 씨는 가족에게 받지 못했던 사랑을 두 아이들에게 채워주며 살아가고 있다고 합니다.

 


아내 승희씨의 궤양성대장염이라는 만성 질환을 앓게 되면서 예정보다 일찍 서둘러 둘째를 낳았습니다.

 


첫째 희재를 자신들처럼 혼자 외롭게 두고 싶지 않았던 것 입니다.

 


 


하지만 이 따뜻한 가족에게도 현실은 매서울정도로 차갑습니다.

초등학교 졸업장 뿐인 민제 씨는 가족들을 부양할 능력이 부족한 상태 입니다. 

때문에 그는 매일 일손이 부족한 곳이 있을 때마다 달려가 일용직 노동일을 도맡아 하고 있습니다.

 


 


일을 하면서도 늘 아이들과 아내 생각 밖에 안 하는 남편. 민제 씨는 "아내랑 아기한테 좀 더 해주고 싶다"며 점심을 삼각김밥으로 때웠습니다.

 


 


막내 희찬이가 잠들 때면 엄마 승희 씨 역시 분주해지기 시작한다. 

아기 분유 값이라도 조금이나마 보태기 위해 그녀는 열심히 상자를 접는다고 합니다.

 


 


한편 일을 마친 민제 씨는 "힘이 남아나지 않다"며 터덜터덜 힘없이 귀가했습니다.

하지만 아내와 통화하던 그는 "집에 가서 밥 해주고 고기 해 줄 힘은 남았다. 안 힘들다, 난 너무 좋다"고 말하며 한 손에 삼겹살을 가득 들고 폴짝폴짝 뛰며 집으로 달려갔습니다.

 


 


민제 씨는 아직 남들보다 조금 부족하고 서투른 가장일지라도 가족을 사랑하는 마음과 책임감이 그 누구보다 넓다고 합니다.

가족으로부터 사랑을 받지 못한 어린 부부지만, 이들은 서로의 모습을 통해 사랑을 나누는 방법을 배우고 있습니다.


19살의 어린 아내 그리고 사랑스러운 두 아이들과 단란한 가정을 꾸린 21살 아빠 앞에 은인이 나타났다.

18일 아이의 엄마 여승희 씨는 "방송 이후 남편이 취직에 성공했다"며 인사이트에 기쁜 소식을 전했다.

KBS1 '동행'에 이들의 사연이 방송된 것은 지난달 17일. 방송 직후 해당 프로그램 게시판에는 '이 가족을 돕고 싶다'는 시청자들의 문의글들이 쏟아졌다.

그중에서도 남편 박민제 씨를 고용하고 싶다는 한 사장님의 글이 제작진의 눈길을 끌었다.

사장님의 도움으로 박민제 씨는 에어컨을 설치 및 철거하는 작업과 수리하는 일을 하게 됐다.

지난달 31일부터 정식 출근을 하게된 민제씨는 "알바도 일용직도 아닌 진짜 직원이다. 얼른 일하고 싶다"며 뛸듯이 기뻐했다.

아내 여승희 씨는 "사장님께서 나중에 남편이 직접 꾸려나갈 수 있도록 기술을 배우는게 좋다고 하셔서 아직은 열심히 배우는 중이다"며 근황을 알렸다.

이어 "방송 이후 아기 용품부터 시작해서 옷이랑 분유, 기저귀 등 아이 키우는데 필요한 물품이나 저희가 먹을 쌀, 직접 담그신 된장 등을 보내주셔서 정말 큰 도움이 됐다"며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을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21살 + 19살 부부
 


 


 

 


`

 


 


 



방송이 후 취업했다는 훈훈하한 소식이 들리고 있네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개드립 게시판의 업로드를 담당할 담당자를 구합니다. 2 티드립 2016.10.18 90
공지 이제 개드립을 트위터로 바로 받아볼수있습니다. 1 개드립 2013.06.04 120697
공지 개드립게시판 공지 39 개드립 2012.06.21 136314
44443 시도 때도 없는 앞집 훔쳐보기 때문에 블라인드 구매 했어요. file 개드립 2016.10.19 123
44442 일본 열도의 불필요한 물건의 재활용 방법 file 개드립 2016.10.19 125
» 훈훈 - 21살 남편 19살 아내 file 개드립 2016.10.19 240
44440 친오빠가 휴가나와서 피자를 시켰는데 배달원이 해병대출신 ㅋㅋㅋ file 개드립 2016.10.19 128
44439 신종 화장품 사기 ! file 개드립 2016.10.19 102
44438 배용준 박수진 현시각 긴급 속보 뜸 ㄷ ㄷ 1 file 개드립 2016.10.19 137
44437 이건 불륜이 아닌 하나님이 낳은 기적입니다. file 개드립 2016.10.18 150
44436 일본 방송에서 본 평창 올림픽 진행 상황.jpg file 개드립 2016.10.18 119
44435 아프리카 TV측의 유튜뷰 동시 실시간 송출 금지령 1 file 개드립 2016.10.18 212
44434 사진빨로 유명한 인강강사의 실물사진.jpg file 개드립 2016.10.18 166
44433 4300원짜리 급식.jpg file 개드립 2016.10.18 178
44432 저기요 제가 자다가 귀걸이 잃어버렸거든요?.JPG 1 개드립 2016.10.18 149
44431 위생차에서 나는 악취를 해결하다. 2 개드립 2016.10.01 297
44430 인도인 카레 vs 한국인 김치.jpg 개드립 2016.10.01 281
44429 힐러리와 클로이 개드립 2016.10.01 216
44428 두테르테 "난 히틀러 사촌이다".jpg 개드립 2016.10.01 189
44427 신입생 OT 참석한 일베충 만화.MANHWA 개드립 2016.10.01 227
44426 LOVE....CONQUER....AIDS.jpg 개드립 2016.10.01 176
44425 예쁜 사랑하세요 1 개드립 2016.10.01 213
44424 여우짓하는 여우 개드립 2016.10.01 217
44423 [9mb] 어디가냐 인간 개드립 2016.10.01 174
44422 수용성 개드립 2016.10.01 164
44421 ㅂㄷㅂㄷ...... 개드립 2016.10.01 163
44420 귀여운 모양의 클립 개드립 2016.10.01 167
44419 우리학교 음악대장 1 개드립 2016.10.01 176
44418 순조롭게 수출 중인.jumo 개드립 2016.10.01 193
44417 [오버워치,10mb] 아 갈고리 판정 더럽네 ㅡㅡ 개드립 2016.10.01 137
44416 10/1 정모장소.jpg 개드립 2016.10.01 181
44415 네이버키친 전설의 레시피 개드립 2016.10.01 188
44414 교과서 개소리 원탑 1 개드립 2016.10.01 179
44413 미남의 나라 스웨덴은 여성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개드립 2016.10.01 197
44412 특이점이 온 레고블록 개드립 2016.10.01 153
44411 머머리 희소식 1 개드립 2016.10.01 150
44410 부엉이 키우는 방법 1 개드립 2016.10.01 157
44409 [후방] 꼬만튀 개드립 2016.09.26 400
44408 여자친구는 도움이 안됩니다 개드립 2016.09.26 257
44407 축구장 한복판에서 산채로 잡아먹히는 남성 개드립 2016.09.26 268
44406 띵작 of the 띵작.jpg 1 개드립 2016.09.26 208
44405 원펀맨 애니메이션 2기 방영 확정 개드립 2016.09.26 145
44404 서양형의 2천300만원짜리 일등석 체험기 개드립 2016.09.26 227
44403 취하신 어머님의 카톡 개드립 2016.09.26 214
44402 김부장님 이번엔 제가 내겠습니다 개드립 2016.09.26 211
44401 술먹다 부르는 클라스 개드립 2016.09.26 209
44400 우리나라가 취업난이 심한 이유.jpg 개드립 2016.09.26 207
44399 팔 수술을 받은 고갤럼 개드립 2016.09.26 182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975 Next
/ 97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